FTIsland再少一人 吉他手宋承炫退團!

FTIsland再少一人 吉他手宋承炫退團!

記者陳雅蘭 / 綜合報導

calendar_today2019-12-24 20:40:01

69341466_3258740557484572_8949486756982423552_o
▲FTIsland明年只剩崔敏煥(左二起)李洪基、李在真3人。(圖/FTIsland臉書)
以「南部弄假牙」在台灣打開知名度的韓團「FTIsland」,因今年2月隊長崔鍾訓爆出與鄭俊英的性醜聞退團,結果今(24日)所屬公司宣布,吉他手宋承炫合約至年底結束後,確定不續約退出該團,FTIsland再少一成員,粉絲相當難過。
我是廣告 請繼續往下閱讀

▲宋承炫2019年底退出FTIsland。(圖/宋承炫IG)

「FNC娛樂」今表示,團中李洪基、李在真、崔敏煥已與公司續約,等3人結束兵役後,會再討論日後團體呈現的方式;而與宋承炫商量,他合約年底到期後將會退團,成員與公司都尊重他的決定,希望大家能繼續支持他並給予鼓勵。
宋承炫過去除了隨團發專輯,更跨足話劇、音樂劇、短篇電影等領域,據悉他退出FTIsland後,想專注於演員工作,目前正在尋找適合的公司。粉絲對於他的退出,紛紛表示難過,覺得消息太突然,「今年剩4人的時候,不是說好要一起走下去嗎?」、「難過到說不出話」、「我的青春...」。

事發後,宋承炫在IG發長文,坦言做出退出的決定讓他煎熬,很謝謝公司與成員的支持,「加入FTIsland是一輩子都忘不了的美好回憶」、「圓了夢想真的很幸福」,感謝過去大家的愛與包容,未來會繼續當更成熟的藝人,用作品回報各位。而成員李洪基、崔敏煥也發文跟宋承炫喊話,即使以後不同團,也會為彼此的工作加油,並約定未來要再一起站上舞台。


▲FTIsland成員發文祝福宋承炫。(圖/李洪基、崔敏煥、宋承炫IG)

在 Instagram 查看這則貼文
안녕하세요 승현 입니다. 무엇보다 먼저 갑작스러울 모든 프리마돈나 우리 팬분들에게 진심으로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일본 인디즈앨범 I BELIEVE MY SELF 그리고 2009년 2월 한국 활동을 시작으로 FT아일랜드의 새 멤버로 영입되어 10년이란 시간을 사랑받고 여러분들께 사랑을 나눠드릴수 있어서 너무나 행복했습니다. 어느새 10년을 넘어 그 이상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저 또 한 이 결정을 내리는데 정말 오랜시간동안 고민하고 아프며 수많은 생각과 고민끝에 멤버들과의 대화 그리고 존중을 통해 힘들게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뭐라 말을 이어가야할지 손이 떨어지질않습니다.. 팬분들 앞에서 이 이야기를 전해 드리고 싶었지만 그렇게 못한 점 또 한 다시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리고싶습니다. FT아일랜드라는 팀에 들어왔을때의 기억은 평생 잊지 못할것입니다. 저에겐 너무나 선배였던 그룹이였고 제가 잘 해낼수있을까란 부담감과 설레임으로 시작했던것 같습니다. 많이 부족하고 어리숙한 저를 잘 케어해주고 사랑으로 감싸준 우리 멤버 들을 만났기 때문에 가능했단 생각이 듭니다. 팀에게 피해를 끼치고 싶지않았고 우리 팀이 더욱 조금이라도 빛이 날 수 있도록 열심히 다시 한번 또 열심히 노력해서 밴드원으로 지금까지 따라오고 함께 할수있었던 원동력이 되었던것같습니다. 최근 팀에게 여러 일이 겹쳤었습니다. 슬픈일..좋은일.. 인생을 살아가며 여러 감정이 교차하는 순간이 참 많았던 것 같습니다. 제가 지금까지 무대에서 용기를 내고 무사히 공연을 마칠수있고 기다릴수 있었던건 그 누구도아닌 팬분들이 기다려주고 조건 없는 사랑으로 힘이되주었기에 지금까지 올수있었던 것 같습니다. 어느 시점부터 마음에 생긴 부담감이 긴장감으로 바뀌고 그 긴장감과 불안감이 저를 조금씩 갉아먹고 있다는 걸 느꼈을땐 이미 몸 과 마음은 지칠대로 지쳐 기대어도 기댄것 같지 않은 그런 외로움과 불안감으로 둘러쌓인 저를 돌아보게 되었습니다. 오랜 시간 전부터 멤버들과 회사분들과 이야기를 하며 정말 힘들게 내린 결정이지만 이러한 선택에 저를 보고 실망하시는 팬분들도 물론 계실거라 생각이 들었기에 두렵고 무섭고..그리고 가장 큰 마음은 미안하고..말로는 표현할수없는 여러 감정들이 교차하였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번엔 조금 용기를 내어 저 송승현을 위해 한번 돌아보려고 합니다. 일에 대한 개인적인 꿈을 이루고자하는 욕심 보다 원래의 저를 한번 돌아보고 아픈곳을 만져주고 보듬어주며 재충전하여 저만을 위해 한번 바라보고 노력해보고 싶은 마음의 고민끝에 이러한 선택을 하게되었습니다. 너무 행복했습니다.감사했습니다. 너무 많이 그리울것입니다. 그리고 정말 많이 미안합니다. FT아일랜드의 있는 동안은 정말 그 누구도 꿀수없는 가장 황홀한 꿈을 꾸지 않았나 생각이듭니다. 그 꿈을 여러분과 같이 꿀수 있어 행복했습니다. 이제 저를 위해 열심히 나아가 보려고 합니다. FT멤버들과는 마지막까지 함께 못 했지만 그 누구보다 마음만은 함께 하고 더욱 빛나고 잘되길 소원하며 마음도 몸도 건강하고 성숙한 아티스트로 다같이 거듭나길 바라겠습니다. 긴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다시 한번 FT아일랜드의 멤버로 기타리스트로 정말 행복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홍기형 민환이 재진이형 그리고 멀리있는 리더 형 우리 정말 열심히 잘 했다! 잘 이겨왔던것같아요 . 앞으로 더 멋진 팀이될거라 믿고 매 순간 잊지 못할 기억들 만들어줘서 고마워요. 그리고 팀에 들어올수있게 지금까지 열심히 활동할수있게 지지해주신 우리 한성호 회장님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우리 에프엔씨 모든 직원분들께도 감사하고 고생하셨다는 인사드리고싶습니다. 감사합니다.

송승현(@soow456)分享的貼文 於 PST 2019 年 12月 月 24 日 上午 1:26 張貼

延伸閱讀

我是廣告 請繼續往下閱讀

NOW民調中心

我是廣告 請繼續往下閱讀